‘구토 증세에도 호투’ 두산 미란다, 에이스 자격 입증했다



구토 증세를 보이는 등 몸상태가 좋지 않은 가운데서도 두산 베어스의 외국인 투수 아리엘 미란다가 디펜딩챔피언을 상대로 최고의 피칭을 선보였다.미란다는 26일 오후 창원 NC 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NC 다이노스와의 더블헤더 1차전에서 선발 투수로 등판, 7이닝 3피안타 2사사구 5탈삼진 무실점을 기…
기사 더보기


스포츠토토 분석의 모든것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