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에이스’ 차우찬, LG 우승의 마지막 퍼즐?



LG 트윈스는 7일 현재 1위 SSG 랜더스를 1경기 차로 추격 중인 공동 2위다. 시즌 개막을 앞두고 NC 다이노스와 양강 체제를 수립할 것이라는 전망에 비하면 압도적인 경기력을 과시하지는 못하고 있다. 하지만 치열한 순위 싸움에서 과거처럼 밀려나지 않으며 언제든지 선두로 치고 나갈 수 있는 여지를 만들고 있다. 지난 …
기사 더보기


스포츠토토 분석의 모든것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