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흑인 자녀의 부모는 텍사스

두 흑인 자녀의 부모는 텍사스 초등학교가 아이들의 왕따 및 학대 주장을 무시했다고 비난합니다.

텍사스 초등학교에 다니는 두 명의 흑인 자녀의 부모가 법원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넷볼 Clear Creek 독립 교육구는 지난달 학교 관계자들이 따돌림 및 학대 주장을 무시했다고 비난했습니다.

두 흑인

7월 28일에 제기된 소송에서 부모인 찬다 잭슨과 타티아와나 잭슨은 노스 포인트의 관리들이

두 흑인

휴스턴의 초등학교는 지침을 무시하거나 따르지 않았습니다.

학교에서 “인종차별” 사건을 처리할 때 자녀에게 “적대적인 환경”을 조성했습니다.

Galveston의 미국 지방 법원에 제출된 이 소송은 2019년에 별도의 경우에 피해자 중 한 명이 “John Doe”로 식별된 다른 학생들에게 공격을 받았다고 주장합니다.

질식하고, 눈에 주먹을 맞고 넘어지는 것을 포함합니다. 또한 John Doe는 화장실 사용을 거부한 익명의 교사에게 “처벌”을 받았다고 말합니다.

학생이 여러 번 “바지를 적시게” 합니다. 소송은 백인 학생들이 같은 대우를 받지 못했다고 주장한다.

부모를 대리하는 변호사는 논평 요청에 응답하지 않았다.

소송은 “Jane Doe”로 확인된 다른 피해자가 학생들에게 따돌림과 신체적 학대를 받았다고 주장합니다.

학생에게 뺨을 맞고, 청력을 상실하고, 다른 학생에게 손을 물어 바늘을 꿰매야 하는 상황을 포함합니다.

“우리가 가진 어떤 증거로도 입증되지 않았기 때문에 우리는 그 주장에 대해 정말 눈이 멀었습니다.”

교육구의 법률 고문인 레일라 사르메카닉(Leila Sarmecanic)은 NBC 뉴스에 말했습니다. “우리는 인종을 이유로 학생을 차별하지 않습니다.”

소송은 또한 Jane Do의 교사 중 한 명이 한때 Jane을 친구들과 떨어져 있는 그녀의 점심 식탁에서 제거하고 혼자 먹게 했다고 말합니다.

소송에 따르면 학생이나 부모 모두 격리에 대한 설명을 듣지 못했다.

혐의에 대해 물었을 때 Sarmecanic은 교사가 여전히 학교에 고용되어 있으며 그녀에 대해 공식적인 불만이 제기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more news

Sarmecanic은 또한 인종 차별에 대해 초등학교나 교육구 관계자에게 공식적인 불만이 제기된 적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간호사 기록과 징계 기록을 조사했지만 소송에서 주장을 뒷받침할 어떤 것도 찾지 못했다”고 말했다.

소송에 따르면, 차별 혐의로 인해 아이들은 “우울하고, 슬프고, 트라우마가 있고, 마음이 아프고, 고립감과 자존감 상실감”을 느끼게 되었습니다.

텍사스 교육청(Texas Education Agency)의 데이터에 따르면 North Pointe 초등학교에는 Jane과 John Doe가 다니는 2019-20 학년도에 총 735명의 학생 중 65명의 아프리카계 미국인 학생이 있었습니다.

또한 North Pointe의 학생 인구는 약 33%의 백인 학생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지난 3년 동안의 데이터에 따르면 30%는 히스패닉/라틴계 학생, 24%는 아시아/태평양 제도 학생, 8%는 흑인 학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