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재 DNA’ 이정후, ‘부전자전’ 일본 사냥꾼 될까



한국 야구는 2008 베이징 올림픽에 이어 13년 만의 올림픽 금메달을 노린다. 야구 대표팀은 투수진의 경우 9회 마무리 투수로 낙점된 오승환을 제외하면 선발 및 불펜 운영은 변수가 많다. 하지만 타선의 경우 주전 타자들은 어느 정도 윤곽이 이미 드러나 있다. 키움 히어로즈의 간판타자 이정후는 대표팀에서 외야수 주전…
기사 더보기


스포츠토토 분석의 모든것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