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보도본부장, 도쿄올림픽 중계 물의 책임지고 사의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MBC는 민병우 보도본부장이 2020 도쿄올림픽 중계 시 크고 작은 물의를 빚은 데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했다고 23일 밝혔다.MBC는 “민 본부장이 방송사고에 책임을 지고 물러나겠다는 의사를 이날 오전 임원회의에서 밝혔고 박성제 사장이 사의를 수용했다”고 설명했다.MBC는 또 송민근 스포…
기사 더보기


스포츠토토 분석의 모든것


추천 기사 글